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동성애 옹호하는 충남시민단체에 동성애 조장 여론 호도 중단 촉구
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동성애 옹호하는 충남시민단체에 동성애 조장 여론 호도 중단 촉구
  • 세종포커스
  • 승인 2019.11.29 20: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김용필 전 충남도의회 의원(자유한국당)은 29일 동성애 옹호하는 충남시민단체가 도민들에게 동성애를 조장하는 여론을 호도하는 것에 대해 당장 멈추고 반성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김 전 의원은 이날 논평을 통해 “최근 동성애 옹호하는 충남시민단체는 충남도 인권정책 기본계획 수립 공청회를 통해 동성애를 옹호하는 정책을 계속적으로 시도하려 하고 있으며 국가인권위원회법 개정안에 차별금지 사유 중 ‘성적지향’을 삭제하고 ‘성별’을 ‘남녀의 성별’로 고치는 올바른 인권내용을 담은 것에 대해 철회하라는 입장까지 밝히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전 의원은 “그동안 도민들의 기본권을 침해하고 인권수준을 후퇴시키는 충남인권조례로 인해 많은 도민들이 이를 막아내기 위해 막대한 피해를 감수해야만 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국민적 논의나 합의도 없이 기망적인 방법으로 차별금지사유에 슬그머니 포함되어 심각한 사회적 폐해를 주었던 성적지향 삭제와 생래적, 신체적 특징으로서 남성 또는 여성 중의 하나임을 분명하게 남녀의 성별로 고치는 것은 당연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번에 개정한 국가인권위원회법 개정안은 인권수준을 후퇴시키는 것이 아니고 도리어 역차별을 시정하는 올바른 인권국가가 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전 의원은 “동성애를 옹호하는 충남시민단체는 도대체 언제까지 도민들에게 동성애를 조장하는 행위를 계속할 것인지 관련한 일체의 모든 행위를 중단할 것”을 강력히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Dec. 2019-11-30 12:24:23
항상 자녀들을 위해 애써주시는 김용필 의원님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