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한국원자력연구원, 방폐물 3년 만에 반출 재개
대전 한국원자력연구원, 방폐물 3년 만에 반출 재개
  • 세종포커스
  • 승인 2020.10.07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원자력연구원 중저준위방폐물 이송 현장
한국원자력연구원 중저준위방폐물 이송 현장

대전 한국원자력연구원에 저장된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이 3년 만에 경주 방사성폐기물처리장(방폐장)으로 반출된다.

7일 대전시에 따르면 2018년도 핵종 분석 오류로 반출하지 못하던 한국원자력연구원 방폐물이 경주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장으로 반출이 재개된다.

2017년 12월 이후 반출하지 못한지 근 3년여 만이다.

한국원자력연구원의 방폐물 반입 재개는 6일 경주 방폐장 민간환경감시위원회 제40차 임시회의에서 결정됐다.

한국원자력연구원은 2018년도 경주 방폐장으로 반출한 방폐물 총 2600드럼 중 2111드럼에서 핵종 분석 오류가 확인돼, 2018년 말부터 경주 방폐장 인수·처분업무가 전면 중단됐다.

2019년 말 업무가 재개됐으나 연구원의 방폐물은 여전히 반입을 금지해오다 경주 민간환경감시위원회의 엄격한 재발방지대책 이행 점검을 통해 반입 재개가 결정됐다.

반입 재개가 결정되면서 한국원자력연구원은 연내 240드럼의 방폐물을 경주 방폐장으로 반출할 예정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연구원 방폐물 반출 재개 결정으로 올해에는 약 440여 드럼의 지역 중·저준위 방폐물을 반출하게 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