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스마트시티, 세계 최초 '국제인증 레벨4' 획득
세종 스마트시티, 세계 최초 '국제인증 레벨4' 획득
  • 홍준선 기자
  • 승인 2020.12.03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호수공원 전경
세종호수공원 전경

세종 스마트시티가 세계 최초로 '스마트시티 국제인증(ISO37106) 레벨4(선도)'를 획득했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에 따르면 지난 2018년 12월 세계 최초로 스마트시티 국제인증(레벨3, 성숙)을 획득한 이후 2년 만에 또 다시 세계 최고 단계의 인증을 획득했다.

스마트시티 국제인증(ISO37106)은 국제표준화기구(ISO)가 2018년 마련한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 운영 모델’에 관한 기준으로 도시 전체의 스마트시티 성숙도를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유일한 국제표준이다.

인증 심사는 전략관리, 시민중심 서비스, 기술‧디지털 자산관리, 시민이익 등 4개 분야의 22개 항목을 평가해 평균 점수에 따라 레벨1부터 레벨5까지 인증을 부여한다.

이번 심사에서 행복도시 세종 스마트시티는 도시 비전, 스마트 데이터 투자, 리더십(사업 추진의지), 디지털 소통 및 채널관리 등 6개 항목에 대해 세계 최고 수준인 레벨5(탁월)로 평가 받았다.

아울러 스마트시티 로드맵, 추진역량, 사업간 파트너십, 개인정보 관리 등 13개 항목은 대부분 지난 심사보다 점수가 상승해 레벨4(선도)로 평가받았다.

세종이 갖춘 최고 수준의 스마트시티 인프라와 거버넌스를 도시의 효율적인 운영에 활용하고, 지난해 구축한 스마트포털 ‘세종엔’을 통해 공적마스크 판매현황, 투표 대기시간 알림 등 다양한 정보(76종)를 제공하는 등 시민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동열 스마트도시팀장은 “행복도시 세종이 국제표준을 선도하는 글로벌 스마트시티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협력과 소통,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있었기 때문”이라면서 “다양한 스마트시티 사업을 통해, 민간과 공공이 함께하는 혁신적이고 지속가능한 도시 건설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