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BRT 1001번, 내년부터 ‘바로타 B1’으로 새 출발
대전BRT 1001번, 내년부터 ‘바로타 B1’으로 새 출발
  • 세종포커스
  • 승인 2020.12.03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BRT(1001번)가 통합브랜드인 '바로타(BAROTA) B1/자료제공=대전시 제공
대전BRT(1001번)가 통합브랜드인 '바로타(BAROTA) B1/자료제공=대전시 제공

대전BRT 1001번이 내년 1월 1일부터 바로타(BAROTA) B1으로 새롭게 선보인다.

3일 대전시에 따르면 바로타는 국민 공모와 선호도 조사 등을 거쳐 선정된 광역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브랜드 명칭으로 지난 8월 행정중심복합도시 광역계획권 교통협의회에서 확정됐으며 2021년 1월 1일부터 일괄 적용하기로 합의했다.

노선번호 체계는 BRT와 ‘바로타’를 상징하는 ‘B’와 숫자를 조합해 대전BRT(1001번)은 B1으로 알기 쉽게 변경한다.

현재 운행 중인 대전BRT(1001번) 노선번호가 새로운 노선번호 체계가 정착 될 때까지 예전 노선번호도 병행 표시하여 시민들의 혼선을 방지할 계획이고 12월부터 시민들을 대상으로 ‘바로타 B1’ 적용을 홍보할 계획이다.

한선희 교통건설국장은 대전BRT(1001번)가 ‘바로타 B1’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시작하는 만큼, 앞으로 더욱 차별화된 고품질의 BRT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BRT(1001번)는 대전역에서 출발해 세종을 거쳐 오송역까지 가는 광역BRT 노선으로 현재 22대 운영 중이며 왕복운행횟수 200회/일, 평균 배차간격 11분, 출퇴근시간대 5분 간격으로 운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