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원도심 빈 점포 활용 '창업 붐' 순조
대전 원도심 빈 점포 활용 '창업 붐' 순조
  • 세종포커스
  • 승인 2021.02.19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대전 로컬 비즈스쿨/사진제공=대전시 제공
제1회 대전 로컬 비즈스쿨/사진제공=대전시 제공

대전 원도심 빈점포를 활용할 창업가를 발굴해 도시재생 스타트업, 소셜벤처 등 지역혁신 비즈니스를 유치하는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대전시는 대전도시재생지원센터가 주최하는‘제1회 대전 로컬비즈스쿨’ 우선협상 대상자 중 휴먼페이스팀과 첫 계약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언택트 온오프 스튜디오 휴먼페이스(운동을 기반으로 한 복합문화공간)’라는 아이템으로 지원한 ‘휴먼페이스팀’이 우선협상대상자 8팀 중 처음으로 빈점포 계약을 완료했다.

휴먼페이스팀은 중구 은행동 옛 제일극장 거리 빈 점포를 운동과 함께 건강한 취미 문화활동을 하며 회원들의 소통과 힐링의 공간으로 지역상권에 활력을 불어넣는 문화공간을 만들 예정이다.

대전도시재생지원센터는 은행동에 있는 빈점포 두 곳을 우선협상대상자와 추가 계약할 예정이며 4월까지 공간 시설 설비를 완료해 5월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대전 로컬비즈스쿨과 관련된 전체 일정은 대전도시재생지원센터 홈페이지(http://www.djrc.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 도시재생과(☏ 042-270-6282) 또는 대전도시재생지원센터로(☏ 042-716-0140)에게 문의하면 된다.

대전시 관계자는“이번 첫 계약을 시작으로 지역의 잠재적 자원을 활용한 일자리 창출 사업이 주변 지역으로 확대되어 원도심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