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민·관 거버넌스 ‘기후변화대응 범시민협의회’ 발족
대전시, 민·관 거버넌스 ‘기후변화대응 범시민협의회’ 발족
  • 세종포커스
  • 승인 2021.03.29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29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기후변화 대응방안을 협의하고 심의하는 범시민 협의체인 기후변화대응 범시민협의회를 발족했다./사진제공=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29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기후변화 대응방안을 협의하고 심의하는 범시민 협의체인 기후변화대응 범시민협의회를 발족했다./사진제공=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29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기후변화 대응방안을 협의하고 심의하는 범시민 협의체인 기후변화대응 범시민협의회를 발족했다.

범시민협의회는 행정부시장을 위원장으로 하며 기후변화대응 종합계획의 수립 및 변경, 온실가스 감축활동 등의 사항을 심의하게 된다.

대전시는 올해 중 기후변화대응 기본계획 수립용역을 통해 국가 2050 장기 저탄소 발전전략과 연계하여 에너지, 건물, 수송 등의 부분별 온실가스 감축계획 및 장기전략 등을 마련할 계획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기후위기대응 탄소중립은 어느 한 부서, 한 기관만의 노력으로는 이루기 어려운 도전적 과제이므로, 시민사회 모두가 함께 고민하고 힘을 합쳐 추진해야 할 것”이라며 “미래세대를 위한 저탄소도시 대전을 위해 범시민협의회가 가교 역할을 담당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