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국가산단 지정 반대 대책위, “국가산단 지정 즉각 철회하라”
세종국가산단 지정 반대 대책위, “국가산단 지정 즉각 철회하라”
  • 세종포커스
  • 승인 2021.03.30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국가산업단지 지정 반대 대책위원회는 30일 세종시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원주민 생존권을 박탈하는 국가산단 지정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하고 나섰다.
세종국가산업단지 지정 반대 대책위원회는 30일 세종시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원주민 생존권을 박탈하는 국가산단 지정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하고 나섰다.

세종국가산업단지 지정 반대 대책위원회는 30일 "원주민 생존권을 박탈하는 국가산단 지정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하고 나섰다.

대책위 주민 100여 명은 이날 세종시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세종시가 원주민을 무시하고 마을 많은 곳에 국가산단 입지를 선정한 것은 절대로 받아들일 수 없다"며 "국가산단 추진을 적극적으로 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원주민의 동의를 구하지 않고 기업에만 온갖 특혜를 주는 세종국가산단 사업승인을 국토교통부가 불허하라"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세종시가 예비타당성 조사를 하면서 입주 의향 기업에 보낸 홍보 팸플릿에 분양 예정가를 평당 190~200만 원에 책정해 최대 40%까지 할인된 120만 원에 분양 혜택을 준다"고 덧붙였다.

주민들은 "농민들의 재산을 헐값에 강제로 수용해 놓고 기업에만 온갖 특혜를 주는 잘못된 정책"이라며 산단 철회를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