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유아교육 공공성 강화 8곳 ‘세종안심유치원’ 선정
세종시교육청, 유아교육 공공성 강화 8곳 ‘세종안심유치원’ 선정
  • 세종포커스
  • 승인 2021.04.2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단보도 건너기 교육 중인 세종안심유치원/사진제공=세종시교육청 제공
횡단보도 건너기 교육 중인 세종안심유치원/사진제공=세종시교육청 제공

세종시교육청은 유아교육의 공공성을 강화하고 안전한 유치원 교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올해 8곳 세종안심유치원을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세종안심유치원은 아이들을 건강하고 안전하게 자라도록 지원해 교육공동체가 안심하고 학부모가 믿고 보낼 수 있는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하는 유치원이다.

누리과정 도입 이후 유치원 방과후 과정에 참여하는 유아의 지속적인 증가로 유아들이 유치원에서 보내는 시간이 증대됨에 따라 교육시설 내 안전사고에 대한 학부모의 불안을 해소하고 유치원 안전문화를 조성하여 교육공동체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추진해왔다.

세종시교육청은 공모를 통해 연세유, 슬기유, 초롱별유, 미르유, 해들유, 반곡유, 올망유, 솔빛숲유 8곳의 세종안심유치원을 선정했다.

유치원에 ▲건강·안전 문화 개선과 확산 ▲교직원의 유치원 안전 역량 제고 ▲체험중심 안전 교육 강화 ▲안전한 유치원 여건 조성 ▲효율적인 유치원 시설 안전관리 체계 구축 등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교당 750만 원 예산을 지원한다.

또 지난해 세종안심유치원인 나래유, 다정유, 새뜸유, 가온유, 늘봄유, 글벗유, 으뜸유 공립 7개원과 성모유, 아이마루유 사립 2개원은 올해 선정된 세종안심유치원의 상담을 지원하고 건강·안전, 교육 분야 전문가로 컨설팅단을 구성해 연수 및 상담도 지원할 계획이다.

단위유치원은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생활안전, 교통안전, 폭력 및 신변안전 등 학교안전교육 7대 표준안 등을 활용해 자체평가를 진행하고, 유치원별 우수사례를 홍보할 예정이다.

사업 종료 후에는 교육환경 변화에 대한 학부모의 만족도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유치원 자체 중·장기계획 수립해 지속적으로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세종시교육청은 세종안심유치원의 운영 성과, 우수사례 등을 담은 개선사례집 제작·공유해 세종시의 모든 유치원이 세종안심유치원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신명희 유초등교육과장은 “세종안심유치원 운영을 통해 안전점검 및 안전교육에 대한 체계적인 계획과 실천으로 유아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유치원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