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자치구 3년간 지역균형발전기금 350억원 지원
대전시, 자치구 3년간 지역균형발전기금 350억원 지원
  • 세종포커스
  • 승인 2021.04.26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청 전경/사진제공=대전시 제공
대전시청 전경/사진제공=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자치구를 대상으로 지역균형발전기금 사업 14건을 선정하고 3년 간 총 350억 원을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대전시는 지역 간 불균형 해소를 위해 2019년에 ‘지역균형발전기금’을 설치하고 그동안 시 일반회계 전입금, 지역환원금을 재원으로 총 350억 원을 조성했다.

지원대상 사업은 자치구별 사업 신청 우선순위, 낙후도 및 형평성을 고려해 ‘대전시 지역균형발전기금운용심의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했다.

사업 선정결과는 ▲동구는 동구가족센터 생활SOC복합화사업, 인동국민체육센터 건립 등 2건 ▲중구는 뿌리공원둘레길 조성, 태평1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신축 등 5건 ▲서구는 갈마동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가수원근린공원 다목적체육관 건립 등 2건 ▲유성구는 전민복합문화센터 건립, 유성구 반다비 체육센터 건립 등 2건 ▲대덕구는 신탄진권역 복합문화커뮤니티센터 건립, 대덕구장애인종합복지관 다목적체육관 증축 등 3건으로 최종 선정됐다.

자치구에서는 재원 부족으로 사업비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적기에 대전시 지역균형발전기금을 지원받게 됨으로써 주민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기초 생활 필수시설 확충 사업을 차질없이 진행할 수 있게 됐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가족‧건강‧문화‧체육시설 등 시민에게 꼭 필요한 생활 기반시설이 지역에 골고루 형평성 있게 설치되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 목표”라며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지역의 경쟁력을 강화시키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