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5개 생활권 용도변경으로 1만3000가구 추가 공급
세종시 5개 생활권 용도변경으로 1만3000가구 추가 공급
  • 세종포커스
  • 승인 2021.04.2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권 북측 고밀 개발 지역/자료제공=국토교통부 제공
생활권 북측 고밀 개발 지역/자료제공=국토교통부 제공

세종시 5개 생활권을 고밀개발‧용적률 상향‧주택용지 추가 확보 등 용도변경으로 1만3,000만가구를 추가 공급한다.

29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2‧4공급 대책 후속 주택 공급방안으로 세종시에 고밀개발과 용적률 상향, 주택용지 추가 등을 통해 5개 생활권에서 1만3,000가구가 들어선다.

세종시에 1만3,000가구를 추가 공급하되 9,200가구는 분양하고 3,800가구는 주거복지를 위한 임대주택으로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1-1생활권은 북측 단독주택지의 용적률을 높이고 인근 연구용지도 주택용지로 바꿔 800가구를 추가 공급하며 이 지역에서는 테라스형 통합 공공임대주택도 함께 공급된다.

5-2생활권은 생활권 중심에 위치한 보행특화구역 공동주택의 용적률 상향으로 400가구를 추가 공급한다.

4-2생활권은 BRT 주변의 상업용지에 대학생들과 청년 근로자를 위한 도시형 생활주택 1,400가구를 공급하며 대학용지 일부를 주거용지로 전환해 4,900가구를 공급한다.

5-1생활권은 저류지 인근 유보지를 주택용지로 변경, 800가구를 공급하며 이 지역은 탄소중립시대를 선도하는 3차 제로에너지하우스*로 조성하여 공급될 예정이다.

6-1생활권은 산업업무용지‧연구시설용지 지역 중 일부를 주거용지로 변경해 해당 지역 내 산업‧연구시설의 배후 주거지로 기능할 수 있도록 3,200가구를 공급한다.

생활권 북측에 위치한 오송역에서 세종시로 진입하는 지역의 상업용지를 주상복합 등으로 고밀개발해 관문역할의 랜드마크로 1,500가구를 공급한다.

국토부는 "최근 세종시의 주택가격이 큰 폭으로 상승한 상황을 반영해 매매시장 안정을 위해 공급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